에너지경제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청와대에서  '도약하는 경제, 새로운 미래'라는 주제 아래 기획재정부·산업통상자원부·중소벤처기업부·금융위원회 등 경제관련 부처들로부터 합동 업무보고를 받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방역 대책에 만전을 기하는 한편 불안감 확산으로 인한 경기 위축을 막고자 경제 정책과 관련한 4개 부처로부터 한 자리에서 업무보고를 받는 것이다.

'도약하는 경제, 새로운 미래'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날 업무보고에서 3개 부처와 금융위는 혁신성장 성과와 경제정책 비전을 제시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집권 4년차 핵심 국정과제인 '상생도약' 분야에서 성과를 내기 위해 혁신성장 및 포용적 성장 정책에 부처들이 더 적극적으로 나서달라고 주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 대통령과 각 부처는 코로나 19로 타격을 입은 경제 분야의 활력을 제고하는 방안도 심도 있게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코로나 19로 인한 위기를 기회로 만들자는 메시지도 낼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의 모두발언과 각 부처 장관의 업무보고 내용은 TV로 생중계된다. 이는 '국민과 함께하는 업무보고'라는 취지를 담고 있다는 것이 청와대의 설명이다.
    
업무보고 부처에 중소벤처기업부가 포함된 만큼 문 대통령은 스타트업 기업들이 이번 사태에 위축되지 않고 과감하게 혁신성장을 이끌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할 것으로도 보인다.
   
이번 업무보고에는 경제 전문가들과 함께 소재·부품·장비산업, 제조업, 벤처기업 등의 분야에서 성과를 낸 기업인들도 참석해 일선 경제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할 예정이다


[에너지경제신문 송재석 기자]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