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19일 대구시 남구 대명동의 한 종교시설에서 남구청 관계자가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사진=연합)


[에너지경제신문 이나경 기자]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9일 16시 현재 확진환자 5명이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날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새롭게 확진된 환자 5명 모두 31번째 환자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31번째 환자 관련 사례는 15명(동일한 교회 14명, 병원 내 접촉자 1명)이며 추가적인 역학조사가 진행 중에 있다.


이나경 기자 nakyeong@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