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농협

농협중앙회.(사진=농협)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농협중앙회와 농협경제지주가 새로운 임원진을 선임했다.

농협중앙회는 유찬형 전무이사를 비롯해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 김용식 조합감사위원장을, 농협경제지주는 장철훈 농업경제대표이사를 선임했다고 26일 밝혔다.

유 전무이사는 1961년생으로, 농협중앙회 기획조정본부장을 거쳐 농협자산관리 대표이사를 맡았다. 이 상호금융대표이사는 1964년생으로 농협중앙회 대구지역본부장과 미래경영연구소장을 지냈다. 1963년생인 장 농업경제대표이사는 농협중앙회 기획실장과 농협경제지주 회원경제지원본부장을 역임했다.

유 전무이사와 이 상호금융대표이사, 장 농업경제대표이사는 농업인 권익증진을 위한 교육·지원사업과 상호금융사업과 농업경제사업을 각각 전담한다. 임기는 2년이다.

김 조합감사위원장은 1962년생으로 농협케이컬 대표이사를 지냈다. 앞으로 3년 동안 회원조합의 건전한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조합감사위원회를 이끄는 역할을 한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