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정희순 기자] SK텔레콤이 전국 대학·대학원생들을 대상으로 AI(인공지능), 5G(5세대 이동통신) 등 ICT(정보통신기술) 주요 분야 실무를 경험해 볼 수 있는 ‘AI 펠로우십(Fellowship)’ 2기를 선발한다고 밝혔다.

‘AI Fellowship’은 SK텔레콤이 ICT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4차 산업 시대의 핵심 인력인 AI 전문가들을 직접 양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참가자들은 SK텔레콤에서 제공하는 API와 소스코드를 활용해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는 등 실제 현업에서 진행 중인 프로젝트에 참여해볼 수 있다. 업계 전문가와 박사 출신 등으로 구성된 전문가들이 담당 멘토로 배정돼 매달 멘토링을 통해 프로그램 참가자들의 고민 해결을 돕는다. 과제 수행비용은 팀당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된다.

‘AI Fellowship’은 학부 3학년부터 석사 3학기 학생까지 휴학생을 포함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개인 또는 3인 이하로 구성된 팀 단위로 신청할 수 있다. 신청 접수는 30일부터 오는 4월 23일 까지다. 선발 과정은 공정성과 역량만을 두고 평가하기 위해 학교와 전공 정보는 블라인드로 이뤄진다. 프로그램에 대한 상세 정보는 웹사이트에 접속해 확인할 수 있다.

신상규 SK텔레콤 기업문화센터장은 "SK텔레콤은 AI, 5G 등 ICT 선도 기업으로서 4차 산업 시대 이끌기 위한 우수인재를 조기에 양성함과 동시에 함께 초시대를 만들어 나가겠다"라며 "세상을 함께 바꾸고 싶은 예비 전문가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밝혔다.
[SK텔레콤 보도자료] SKT, AI 인재 육성해 초시대 연다_1

SK텔레콤은 오는 4월 23일까지 ICT 주요 분야 실무를 경험해 볼 수 있는 AI Fellowship 2기를 선발한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