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대구에서 80대 여성 2명이 또 사망했다.

2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낮 1232분께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던 82세 여성이 숨을 거뒀다. 지난달 25일 대구 중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고인은 지난달 27일부터 이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아왔다. 기저질환으로 고혈압, 고지혈증을 앓았다고 전해진다.

이보다 앞선 이날 오전 936분께는 84세 여성이 대구의료원에서 입원 치료 중 사망했다. 집단 감염이 발생한 대실요양병원 입원 환자였던 그는 지난 20일 이 병원 전수조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대구의료원으로 옮겨졌다.

한편 대구와 경북에서는 코로나19로 이날 하루 동안 6명이 사망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