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 SNS)


[에너지경제 온에어 정혜주 기자] 외질혜, 철구를 향한 세간의 관심이 뜨겁다.

24일 제대 후 복귀 방송일 시작한 아프리카TV BJ 철구가 이슈몰이 중이다.

또한 그와 함께 그의 아내이자 동료 BJ로 활동 중인 외질혜까지 어마어마한 이목을 모으고 있는 상황.

외질혜는 남편이 군대에 있는 동안 꾸준히 방송을 이어가며 논란과 인기를 오갔다.

지난 3월에도 "철구 오빠랑 싸우고 이혼까지 생각한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한 그녀는 심상치 않은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당시 영상에서 그녀는 "서로 싸우고 기분 상해서 말을 안 할 때가 많다. 나는 싸우고 나면 화난 이유에 대해 설명하고 이야기 하려고 하는데 철구 오빠는 그런 게 없다"라면서도 "실제로는 그렇게 막 대하지 않는다. 방송에서는 더 재밌게 하려는 부분이 많다"라고 밝혔다.

이어 "내가 철구 오빠와 이혼한다면 게임할 때 나한테만 도움을 안 주기 때문이다"라고 센스있는 농담으로 이슈를 모았다.

star@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