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 정희순 기자] 알리바바그룹이 14개국 대학생을 대상으로 ‘2020 알리바바 GET(Global E-Commerce Talent) 글로벌 창업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알리바바그룹은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과 단체를 위한 솔루션을 모색할 예정이다. 이번 대회의 주제는 ‘디지털 플랫폼을 이용한 이커머스 창업’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대의 디지털 창업’이다. 지원자는 3~5명으로 한 팀을 구성해 사업 콘셉트 및 모델을 공식 사이트에 제출하면 된다. 한국, 콜롬비아, 프랑스, 인도네시아, 태국 등 14개국의 대학(원)생이 대상이며, 모집 기간은 6월 7일까지다.

예선을 통과한 팀은 약 3주간 알리바바그룹 산하 교육기관인 알리바바 비즈니스 스쿨(Alibaba Business School)로부터 멘토링 및 웨비나(웹 세미나) 교육을 받게 된다. 한국 팀 중 상위 3개 팀은 오는 8월 세계대회에서 한국대표로 출전할 수 있다. 사업계획과 스토어 성과를 기준으로 선발 예정이며 최대 10만 위안(약 1700만 원) 투자도 받을 수 있다.

장위 알리바바그룹 부사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전 세계가 경제적 위기를 겪고 있는 상황에서 미래 인재의 창의성과 혁신적인 디지털 감각이 필요하다"라며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하여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정형권 알리바바그룹 코리아 대표는 "이번 경진대회는 한국 학생들이 유수한 창업 전문가들로부터 노하우를 배우고 세계무대를 경험해 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