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끝장 토론 형식으로 진행...이날 밤까지도 이어질 수 있어

267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와 의원들이 지난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미래통합당 의원에 대한 강제 상임위 배정과 상임위원장 일방 선출에 대한 규탄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박경준 기자] 미래통합당은 30일 오전국회에서 비상 의원총회를 열어 여당의 상임위원장 독점 체제에 대한 대응책을 논의한다.

통합당은 앞으로 더불어민주당이 주도하는 국회 일정을 거부하고 정책 투쟁 등으로 정부의 실책을 알리겠다는 방침이다. 통합당은 이날 의총이 대책 마련을 위한 끝장 토론 형식으로 진행하고, 경우에 따라 이날 밤까지도 이어질 수도 있다고 밝혔다. 앞서 주호영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일방적으로 진행하는 의사 일정에는 당분간 전혀 참여하지 않겠다"며 국회 보이콧을 선언했다.

박경준 기자 kjpark@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