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bgf리테일

BGF리테일 태양광 발전소


[에너지경제신문 최윤지 기자] 한화큐셀이 BGF리테일 중앙물류센터에 1MW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를 준공했다. 이로써 BGF리테일은 업계 최초로 MW급 대규모 태양광 발전사업을 영위하게 됐다.

한화큐셀은 지난달 26일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의 충북 진천군 소재 중앙물류센터(CDC) 지붕에 2400장의 태양광 모듈을 설치했다고 1일 밝혔다.

한화큐셀이 준공한 진천CDC태양광발전소는 유휴공간인 물류센터 지붕에 2400장의 태양광 모듈을 설치해 연간 1200MWh 수준의 전기를 생산하게 된다. 이는 1400명이 가정용으로 연간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이 발전소에 설치된 태양광 모듈은 한화큐셀의 ‘큐피크듀오(Q.PEAK DUO)’로 미국, 독일, 일본, 영국 등 주요 태양광 모듈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달성하게 한 핵심 제품군이다. 큐피크듀오는 업계 최고 수준의 성능과 제품 출력저하를 방지하는 한화큐셀의 ‘퀀텀(Q.ANTUM) 기술’이 적용된 제품으로 국제 표준 품질 기준의 2~3배에 달하는 엄격한 품질 검사도 진행한다.

유재열 한화큐셀 한국사업부문장은 "태양광 발전은 유휴부지 활용에 적합한 발전원이며 한화큐셀 고출력 제품은 지붕 등 제한된 면적에서 더 많은 전기를 생산할 수 있게 하는 최적의 솔루션"이라며 "국내 태양광의 수준 향상을 이끌 것"이라고 밝혔다.

한화큐셀은 다수의 글로벌 어워드 수상으로 제품 우수성을 입증받았다. 글로벌 태양광 전문 검증기관 디엔브이지엘과 피브이이엘이 시행하는 ‘2020 태양광 모듈 신뢰성 평가’에서 한화큐셀 제품은 5년 연속 ‘톱 퍼포머’로 선정됐다. ‘독일 인터솔라어워드 2018’에서도 기술력과 혁신성을 인정받아 태양광 모듈 제조사 중 유일하게 본상을 받았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