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사진=한국투자증권)


[에너지경제신문=윤하늘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1일 온라인 주식거래 서비스 뱅키스(BanKIS) 고객을 대상으로 연 5% 특판 퍼스트 발행어음 적립식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해당 상품은 지난 6월 1일 이후 CMA 계좌를 최초 개설하거나 한국투자증권 온라인 금융상품권을 등록한 고객 선착순 5000명을 대상으로 한다.

1인 1계좌에 한해 온라인으로만 가입할 수 있다. 가입금액은 최대 월 10만원이며, 1년 만기 상품이다. 중도 인출 시에는 연 1%의 금리가 적용된다.

최서룡 e-비즈(Biz) 본부장은 "제로금리 시대에 맞춰 기획된 특판 상품으로, 투자자가 주식 이외에 다양한 금융투자상품을 경험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내용에 대해선 한국투자증권 홈페이지를 방문하거나 고객센터, 뱅키스 금융상품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윤하늘 기자 yhn7704@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