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카카오뱅크 오픈뱅킹 서비스.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카카오뱅크가 7일 오픈뱅킹 서비스를 시작했다.

카카오뱅크 오픈뱅킹 서비스는 ‘내 계좌’ 관리와 ‘가져오기’ 기능에 집중했다. 다른 은행 입출금 계좌 잔액을 확인하고, 등록된 다른 은행 계좌에서 잔액을 가져올 수 있다. 이를 위해 카카오뱅크 앱에서 내 계좌를 선택하면, 편리하게 ‘다른 은행’ 계좌를 관리할 수 있다.

다른 은행 계좌는 예적금과 대출, 휴면 계좌를 제외한 입출금 계좌만 등록할 수 있다. 어카운트인포에서 조회된 다른 은행 계좌를 선택하거나, 계좌번호를 직접 입력해 쓸 수 있다.

카카오뱅크에 등록할 수 있는 다른 은행 계좌는 최대 3계좌다. 등록 계좌 삭제와 변경도 가능하다.

오픈뱅킹 서비스의 편의성도 보강했다. 어카운트인포로 조회된 계좌를 선택하면, 동시에 여러 계좌를 등록할 수 있다. ‘내 계좌로 빠른 이체하기’ 동의를 하면, 쉽고 빠르게 다른 은행 내 잔고를 가져올 수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오픈뱅킹 서비스를 고객들이 더 쉽고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고민하고 개발했다"며 "이를 통해 입금, 출금, 이체 등 고객 거래의 중심에 서겠다"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이달 13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오픈뱅킹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기간 중 가져오기 기능을 실행하고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에게 아이패드, 애플워치, 편의점 상품권 등을 추첨해 제공한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