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KDB산업은행.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KDB산업은행은 7일 기간산업안정기금 지원 신청 공고를 냈다.

신청 대상은 항공업과 해운업을 하는 기업이다. 지난해 말 감사보고서 기준 총차입금 5000억원 이상, 올해 5월 1일 기준 근로자 300인 이상이어야 한다.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매출 감소 등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고, 기금 지원으로 일시적인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고 판단되는 기업이다.

신청기간은 이날부터 올해 12월 31일까지다.

대출 기간은 원칙적으로 3년 이내로, 분할 상환 또는 일시 상환 방식이 적용된다. 기금 지원을 받는 기업은 약정 체결일로부터 6개월간 5월 1일 기준 근로자수의 최소 90% 이상을 유지해야 한다.

경영상 해고 자제, 복리후생비 감축 등 고용유지를 위한 노사의 공동 노력사항을 제출하고, 협력업체와 상생협력을 위한 노력사항도 홈페이지에 공개해야 한다.

도덕적 해이 방지를 위해 이익배당 금지, 자사주 매입 금지, 고소득 임직원 연봉 동결, 계열사 지원 방지 등도 조건으로 달렸다.

총 지원금액의 최소 10%는 전환사채, 신주인수권부사채 등 주식 관련 사채의 인수 형태로 지원하는 이익 공유 방안도 마련했다. 주식연계증권 취득과 관련해선 투자에 대한 별도 약정을 체결한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