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장미경 NH농협은행 부행장(가운데)과 임직원들이 6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덕분에 챌린지’ 수어를 표현하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송두리 기자] NH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이 6일 서울 중구 본사에서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했다.

덕분에 챌린지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시작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민 응원 캠페인이다. 국민에 대한 고마움과 존경을 담은 수어를 표현한 사진과 관련 해시태그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게시하고 릴레이 형식으로 다음 참여자를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이 캠페인은 당초 의료진을 대상으로 하다 6일부터 전 국민을 응원하는 캠페인으로 확대됐다.

장미경 농협은행 부행장은 지난 1일 강신숙 수협중앙회 상무의 지목을 받고 참여했다. 다음 참여자로 김혜경 은행연합회 상무와 이향숙 이화여자대학교 수학과 교수를 지명했다.

장미경 부행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국민 모두의 희생과 노고에 깊은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전한다"며 "농협은행도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낼 수 있도록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금융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상반기 코로나19 관련 소상공인이차보전대출 3590억원, 신규 유동성지원 3조 8932억원, 기존 대출에 대한 이자와 할부유예 1812억원 등 총 9조6038억원의 금융지원을 했다.


송두리 기자 dsk@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