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수사팀 교체·변경…지시 이행으로 볼 수 없어"

c추추윤윤

추미애 법무부 장관, 윤석열 검찰총장.(사진=연합)


[에너지경제신문=윤하늘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8일 ‘검언유착 의혹’을 수사할 독립적 수사본부를 구성하고 자신은 지휘에서 손을 떼겠다는 윤석열 검찰총장의 건의를 즉각 거부했다.

자신의 수사지휘를 받아들이지 않았다는 판단이어서 지시 불이행을 이유로 한 윤 총장 직접 감찰 등 양측 갈등이 전면전으로 치달을 가능성이 커졌다.

법무부는 이날 오후 7시50분께 "총장의 건의사항은 사실상 수사팀의 교체, 변경을 포함하고 있으므로 문언대로 장관의 지시를 이행하는 것이라 볼 수 없다"라고 밝혔다.

윤 총장이 독립적 수사본부를 설치하고 김영대 서울고검장에게 지휘를 맡기겠다고 건의한 지 1시간40분 만이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