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엔지켐생명과학.


[에너지경제신문 이나경 기자] 엔지켐생명과학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신약후보 물질 ‘EC-18’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폐렴에 치료 효과가 있는지 확인하는 임상 2상 시험 허가를 신청했다고 13일 밝혔다.

임상 2상 시험은 폐렴을 동반한 코로나19 환자에게 나타날 수 있는 급성호흡곤란증후군(ARDS)에 대한 EC-18의 치료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마련됐다.

코로나19 폐렴 환자 60명 중 30명에게는 신약후보 물질을 투여하고 나머지는 위약을 투여해 급성 호흡곤란증후군으로의 진행을 얼마나 막아주는지를 비교·분석할 예정이다.

한편, 엔지켐생명과학에 따르면 EC-18은 항암 화학 방사선요법이 유발하는 구강점막염(CRIOM), 항암 화학요법이 유발하는 호중구 감소증(CIN)과 급성방사선증후군(ARS) 치료제 등으로 개발하기 위해 임상 2상 시험을 하던 신약후보 물질이다. 앞서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코로나19 폐렴 환자에 대한 치료 효과를 확인하기 위한 임상 2상 시험을 승인받은 바 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