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전월比 2.07%↑
MP별 키움證 1위

(자료=금투협)


[에너지경제신문=윤하늘 기자] 일임형 ISA 누적 수익률은 6월 말 기준 11.71%으로 전월과 비교해 2.07%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31일 한국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회사별 평균 누적수익률은 메리츠증권이 1위, 모델포트폴리오(MP)별 누적 수익률은 키움증권를 차지했다.

이는 출시 3개월 이상 경과된 증권·은행 25개사의 일임형ISA 상품 205개의 MP(모델포트폴리오)를 대상으로 했다.

상품 유형별 누적 수익률은 초고위험 상품이 19.72%로 가장 높았고, 고위험(15.01%), 중위험(10.00%), 저위험(7.66%), 초저위험(6.64%) 순으로 뒤를 따랐다.

205개 상품 중 3개(1.5%)만이 마이너스 누적 수익률을 나타냈고, 90개(43.9%)는 누적 수익률이 10%를 초과했다.

성과가 가장 좋은 상품은 키움증권의 ‘기본투자형(초고위험)’ 모델포트폴리오로 누적 수익률이 57.58%, 1년 수익률이 20.12%에 달했다.

금융사별로는 메리츠증권이 평균 누적 수익률이 18.03%로 가장 높았다.

금투협은 "전 세계 증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도 주요국 경기 회복 기대감으로 3개월 연속 상승세를 지속하면서 일임형ISA 누적수익률도 상승했다"라고 설명했다.


윤하늘 기자 yhn7704@ekn.kr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