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생태공장

스마트 생태공장 모식도



[에너지경제신문 최윤지 기자] 환경부가 ‘녹색산업 혁신 생태계’를 구축해 기후·환경위기에 대응하고 경제 신성장동력을 창출한다.

환경부는 ‘녹색산업 혁신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5일 밝혔다.

녹색산업 혁신 생태계 구축은 정부가 지난달 14일 발표한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의 한 축인 ‘그린 뉴딜’의 3대 분야 중 하나로 △녹색혁신기업 육성 △지역 거점 조성 △스마트 생태공장 △녹색산업 성장기반 구축 등 세부과제로 구성된다.

◇ 녹색산업 혁신기업 집중 육성

환경부는 녹색산업을 선도할 혁신 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한다.

세계 녹색산업 시장은 약 1조2000억 달러 규모로 반도체 시장의 약 3배지만 국내 녹색 분야 기업은 전체 5만8000여 개로, 이 중 90%가 연 매출액 100억 원 이하의 중소기업이다.

환경부는 이 기업들의 규모가 작지만 성장할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청정대기·생물소재 등 유망 녹색산업을 중심으로 창업-사업화-혁신도약 등 단계별 맞춤형 지원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환경부는 유망 창업아이템을 보유한 녹색 분야 예비·초기창업 기업에 홍보·마케팅, 판로 확대, 사업화자금 등을 제공해 성공적인 창업을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협업해 2022년까지 녹색 분야 유망 기업 총 100개를 선정, 기술 개발부터 해외 진출까지 최대 3년간 밀착 지원함으로써 이 기업들이 기업가치 1000억 원 이상의 신생 기업인 예비 유니콘 기업으로서 도약할 수 있도록 돕는다.

◇ 녹색융합클러스터·스마트 생태공장 조성

환경부는 청정대기 산업 등 5대 핵심 산업별 녹색융합클러스터를 조성해 녹색산업의 물리적 성장 거점을 마련하고 지역별 일자리 창출 효과를 꾀한다는 계획이다.

5대 핵심 산업은 △청정대기산업 △생물소재산업 △수열에너지 △폐배터리 △자원순환(플라스틱 재활용) 등이다.

청정대기 산업 클러스터는 광주광역시에 2022년까지 조성된다. 대기오염원별 실증화 시설 등을 갖추고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할 기술 개발에 나선다.

인천 환경산업연구단지에는 2022년까지 자생생물 증식 인프라를 조성해 중소·중견기업에 최소 비용으로 제공한다.

강원 춘천에는 2027년 완공을 목표로 소양강댐을 활용한 수열에너지 융복합클러스터를 조성, 데이터센터와 스마트팜을 유치한다.

아울러 폐배터리와 고품질 플라스틱 재활용 분야에 대해서도 클러스터를 조성할 계획으로, 올해 기본 구상연구를 추진한다.

녹색 클러스터의 안정적인 조성과 발전을 위해 ‘녹색융합클러스터 지정 및 육성에 관한 법’을 제정하는 방안을 올해 하반기부터 추진할 계획이다.

제조업 분야에서는 오염물질 순배출이 거의 없는 스마트 생태공장 구축에 나서기로 했다. 환경부는 모범사례를 마련하기 위해 중소·중견기업의 제조업 공장을 대상으로 2022년까지 총 100곳을 선정, 환경 설비 개선을 지원할 계획이다.

자부담 비율은 중소기업 40%, 중견기업 50%로, 정부 지원은 최대 10억 원까지다.

◇ 녹색 자금 조성·녹색 금융 개선…녹색전환 성장기반 구축

환경부는 녹색혁신기업의 투자를 뒷받침하기 위해 공적 재원으로 녹색 자금을 조성하고, 민간투자가 계속 유입될 수 있도록 녹색 금융 제도도 개선한다.

녹색기업들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미래환경산업 융자를 2025년까지 총 1조9000억 원 조성해 제공할 계획이다.

생물산업, 미래차 등 미래 성장성이 높은 녹색 신산업에 과감한 투자가 이뤄지도록 내년부터 2025년까지 총 2150억 원 규모로 민관 합동 펀드를 조성한다.

또, 한국형 녹색금융 분류체계, 환경책임투자 및 녹색채권 가이드라인 등을 마련하고, 관련 법령을 개선해 녹색 전환을 선도하는 기업이 경제적으로도 보상받는 체계를 만들 계획이다.

녹색 신산업 분야에서 산학연계·국제 기술교류·공동연구 등을 추진해 2025년까지 총 2만 명의 녹색융합 기술인재도 양성한다.

김동구 환경부 환경경제정책관은 "우리나라 기업이 독자적인 기술경쟁력을 갖춰 세계 녹색 시장을 선도하고 좋은 일자리를 많이 창출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에서 든든하게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