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저축은행중앙회는 최근 집중호우 피해로 인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과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1억원 규모의 성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성금 지원에는 전국에 있는 79개 전체 저축은행이 참여했다.

업계는 오랜 장마로 인한 침수 피해 등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어려움을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인명피해, 주택침수·파손 등 주거피해, 생계수단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성금을 기부하게 됐다.

저축은행중앙회 측은 "앞으로도 저축은행 업계는 어려움을 겪는 서민과 자영업자들에게 ‘항상 내 편’인 저축은행으로서 역할을 다 하기 위해 이번 집중 호우와 같은 재난 발생시 우리 이웃들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