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clip20200813153905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에프앤가이드는 오는 18일부터 MKF500 지수에 SK바이오팜을 특별 편입한다고 13일 밝혔다.

MKF500 지수는 2006년 에프앤가이드가 개발한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을 아우를 수 있는 벤치마크 지수다.

현재 고용보험기금, 신한생명 등 국내 기관투자자가 성과평가용 벤치마크로 사용하고 있다.

SK바이오팜(A326030)은 지난달 2일 상장일 종가기준 시가총액 9조9457억원으로 시작해 MKF500 지수 편입 결정 시점인 이달 12일 시가총액 14조 9578억원으로 급증했다. 현재 이 종목은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에 상장된 주식 가운데 시가총액 23위이다.

에프앤가이드는 SK바이오팜이 국내 주식시장에 미치는 영향력이 크다고 판단해 MKF500 지수 특별 편입을 결정했다.

SK바이오팜은 MKF500 지수에 편입이 됨과 동시에 MKF 대형 지수, MKF 성장 지수, MKF 순수 성장 지수, MKF 대형 성장 지수, MKF 대형 순수 성장 지수, MKF 중대형 성장 지수, MKF 중대형 순수 성장 지수에 편입된다.

SK바이오팜은 에프앤가이드 자체 업종분류인 FICS(FnGuide Sectors Classifications)에서는 의료(대분류), 제약 및 바이오(중분류),바이오(소분류)로 분류되고 있다.

에프앤가이드 관계자는 "향후에도 국내 주식시장에 큰 영향을 주는 기업의 IPO가 이뤄질 경우 이를 적시에 반영해 투자자들이 믿고 다양한 투자 전략에 활용할 수 있는 지표로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