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경제

NH농협은행 손병환은행장(오른쪽 두 번째)이 고객행복센터를 방문해 직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NH농협은행은 손병환 은행장이 이달 25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고객행복센터(콜센터)와 경기도 의왕시 NH통합IT센터를 잇따라 방문해 추석연휴 비상대응체계를 점검했다고 밝혔다.

NH농협은행은 추석 연휴인 이달 30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고객행복센터와 IT 비상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며 IT시스템 운영상황 등을 집중 모니터링하고 비상상황에 즉시 조치가 이뤄질 수 있도록 대응체계를 강화한다.

손병환 은행장은 직원들을 만나 격려하며 "추석연휴에는 평소보다 금융거래가 많아지므로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 ⓒ에너지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

Copyright ⓒ ekn.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