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배달시장 공략 박차…‘위메프오’ 분사

서예온 기자 2020-10-23 13:32:12
clip20201023133117

▲독립 법인으로 출범하는 ‘위메프오’ 관련 이미지

[에너지경제신문 서예온 기자] 위메프가 배달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위메프는 자사 배달·픽업 서비스 위메프오가 다음달 1일 분사해 독립 법인으로 출범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해 4월 배달서비스를 시작한 위메프오는 위메프 O2O(온오프라인 연계)실 구성원들이 주도해 사내벤처 성격으로 시작했다. 이후 서비스 시작 1년여 만에 닐슨코리아클릭 기준 월간이용자수(MAU) 50만 명을 넘어서는 등 국내 배달 서비스 4위에 올랐다.

독립법인으로 새롭게 출발하는 위메프오는 해당 서비스 담당 직원 가운데 합류 희망자들로 꾸려진다. 이들에게는 스톡옵션을 부여하는 등 성장에 따른 결실을 공유할 계획이다.

하재욱 위메프오 대표이사 내정자는 "위메프오는 지역 자영업자분들과 상생해 짧은 기간 많은 고객이 찾는 플랫폼으로 성장했다"며 "빠른 의사결정 구조를 갖춘 만큼 고객과 파트너사의 요구에 바로 대응해 대한민국 대표 배달서비스로 성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0

실시간 종합Top

TOP